HOME > 정치/국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4.15총선]김성엽 후보,김태호 사무실 찾아 호소문 전달
 
안기한 기자 기사입력  2020/02/15 [11:15]
[KPA뉴스=안기한 기자]김성엽 창원시 성산구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14일 오후 선거 일정을 모두 뒤로 하고 김태호 예비후보가 있는 거창의 김태호 예비후보 사무실을 방문했다.

 

▲ 김성엽 후보,김태호 사무실 찾아 호소문 전달     © 안기한 기자

 

이는 연일 언론을 통해 제기되는 김태호 후보의 성산 출마설로 선거 활동에 많은 제약을 받고 있으며 지지자들 마저 전화 혹은 사무실 방문 등을 통해 의구심을 제기하는 등 일일이 대응하기도 벅찬 상황 직면했기 때문이다.

 

아울러 이미 언론을 통해 고향 거창 출마에 대한 의지를 여러번 피력했던 김태호 전 지사지만 직접 만나 김 전지사의 솔직한 견해도 듣고 성산구 주민들의 직접적인 의견도 전달하기 위함이었다.

 

비록 김 전지사의 부재로 만남은 이루어지지 않았지만 선거 관계자들 통해 성산구 주민이 작성한 호소문을 전달했으며 거창의 민심과 성산구 지역의 분위기에 대해서도 자세한 얘기를 나누었다.

 

김태호 후보 사무실 관계자는 성산구 출마에 대해서는 완강하게 거부 의사를 밝히며 “4년전부터 고향으로의 복귀를 약속했는데 또다시 거짓말쟁이가 될 수는 없는 일”이라고 “제발 이번만큼은 고향 거창을 위해 봉사할 수 있는 기회를 달라는 호소문이라도 작성해 공천심사위원들에게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미 선거 사무실 외벽에 현수막도 치고 선거를 위한 모든 준비가 끝난 마당에 다시 다른 지역으로 간다는 것은 상상할 수도 없는 일이라며 오히려 성산구에서 김 전 지사에 대한 거론 자체를 하지 말아 주기를 당부하기도 했다.

 

김성엽 후보자는 김태호 전지사님을 직접 만나지는 못했지만 선거 관계자들을 통해 이미 고향 출마에 대한 김 전 지사님의 확고한 의지를 재확인하는 기회가 되었다며 성산구만 보고 앞으로 나아가는 길만 남았다고 방문 소감을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15 [11:15]  최종편집: ⓒ KPANEWS한국언론사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