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국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세영 외교부차관,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과 코로나19 관련 대응방안 논의
 
정재훈 기자 기사입력  2020/03/18 [02:46]
[KPA뉴스=정재훈 기자]외교부는 조세영 외교부 제1차관이 3.17(화) 오전「스티븐 비건(Stephen Biegun)」 미국 국무부 부장관과 통화를 갖고, 전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관련 동향 및 대응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고 밝혔다.

조 차관은 최근 우리의 코로나19 신규확진자 수가 감소세를 보이고 있으나, 우리는 긴장의 끈을 늦추지 않고 추가적인 지역사회 감염, 해외로부터의 유입차단 등을 위해 출입국시 검역을 강화하는 등 적극적인 대비 태세를 갖추고 있다는 점을 상세히 설명하였다. 또한, 조 차관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국제적 공조 차원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제안한 G20 특별 화상 정상회의 개최와 관련하여 미측의 협조를 당부하였다.

비건 부장관은 한국의 강력하고 투명한 대응이 코로나19 확산 저지에 성과를 내고 있는 것으로 본다면서 신뢰를 표명하는 한편, 코로나 19 대응 관련 한국의 정보 공유에 사의를 표하고, 앞으로도 효과적 대응을 위해 긴밀한 소통과 공조를 지속해 나가길 희망하였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3/18 [02:46]  최종편집: ⓒ KPANEWS한국언론사협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최근 인기기사